모바일 버전 가기
ID저장
회원가입|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기'는 가장 잔인한 동물 학대 입니다
 
때리지 말고 안아주세요
버리지 말고 지켜주세요
버리지 말고 분양하세요
버려진 아이들 품어주세요
서명운동
동물 유기·학대 형량 강화
캠페인
유기는 가장 잔인한 동물 학대
옐로하트 동물 학대 방지
그린하트 동물 유기 방지
핑크하트 동물 유기 방지
블루하트 동물 안락사 방지
이용안내
공지사항
자주묻는질문
고객센터
제휴·광고
동물 보호법(유기·학대) 형량 강화 서명운동


'비회원' 이셔도 서명 가능하시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서명하기[참여]
성함 하고싶은말 관리
이아땡 하루빨리 법이 강화되길 빕니다!!학대,유기하는 건 인간이길 포기한 자들 입니다..불쌍하고 안타까운 우리 아이들..ㅜㅜ 수정 삭제
최여사 제발 키울자신없음 키우지마세요 왜들 버리는지 진짜이해못하겠어요 끝까지책임도 못지면서 왜들 키우는지 수정 삭제
강효주 제발 동물 법이 강화되어 버려지고 아픈 일이 더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수정 삭제
정형우 유기학대 처벌강화 찬성 수정 삭제
백가령 말을 못하는 동물이니만큼 사랑으로 이뻐하고 보호해죠야하는 아이들입니다 수정 삭제
최나리 같은꼴을당해봐야지 얘들한테 해꼬지를 않하지 수정 삭제
조미정 반려동물을 위한 좋은 운동 감사합니다. 저도 의견에 대한 동의를 보태겠습니다. 수정 삭제
김재인 강아지들을 비롯한 모든 동물들을 갈곳없는 곳으로,차가운 땅바닥으로,좁은 박스안으로 몰아넣은것은 모두 인간이다. 수정 삭제
함연지 법이이상한나라고 책임감없이 유기하는 못된사람들에게서 불쌍하게 죽어가는 동물들이 너무 안타까워요..처벌이 더욱강화됬으면 좋겠습니다! 수정 삭제
한실비아 우리나라도 조금씩 변화가 있긴하지만 진정한 선진국이 되고싶다면 이런 문제가 작은것이 아니나는걸 개념없는 사람에게 인식시켜야한다 수정 삭제
김가령 작은생명부터 소중히 여겨야 한다는 마음가짐이 국민의식으로 자리잡는 그날이 오길 간절히 소망합니다.한 마리의 동물을 유기,학대 하는것이 사회적문제를 일으키게 될 수 있음을 인지했으면 하고 이제는 강아지 고양이 동물 이아니라 누군가의 가족 친구 동생이라는 인식도 함께하길 바랍니다. 수정 삭제
임지영 이쁘다고무조건키우지말고‥늙어서병들어도치료해주고죽을때까지케어해주고곁에있어줄수있는사람‥그만큼내목숨처럼가슴으로낳은자식처럼돌봐줄수없으면키우지말았으면해요ㅜㅜ감정이있는애들입니다학대나유기하지마세요 수정 삭제
이승민 고양이 강아지 학대하는 사람들 무기징역 내지는 사형시키는 법안 통과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사실 제일 좋은건 함무라비 법전 처럼 눈에는 눈 이에는 이 식으로 동물 학대한 사람은 잡아서 학대당한 동물의 다친 부분을 그 사람도 똑같이 훼손 시키는 법이 가장 이상적이지만 그 정도의 강경한 법안을 통과시키지못할거면 적어도 사형이나 무기징역 시킬수 있게 법이 개정되길 바랍니다. 인간의 존엄성을 존중받고 싶으면 다른 생명의 존엄성도 존중해야 맞지 않겠습니까? 수정 삭제
오영기 동의합니다 수정 삭제
김희진 강화시켜야합니다! 동물도 숨쉬는 존재란걸 수정 삭제
서명하기[참여]
'비회원' 이셔도 서명 가능하시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참여해주신 서명들은 향후 국회와 정부 등에 제출될 소중한 자료입니다.
여러분 한 분 한 분의 서명들이 모이면 세상을 바꾸는 큰 힘이 됩니다.
서명운동에 대한 적극적인 참여 부탁드리겠습니다.







사이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제휴·광고 | 공지사항 | 자주묻는질문 | 고객센터 | 상품안내
현재 전화 고객센터 문제로 온라인 문의를 이용해주시면 빠른 피드백 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평일] 09:00~18:00 | [토/일/공휴일] 휴무 | [점심] 12:00~13:00 | [전화] 070-4215-6989 [메일] zoozoa@zoozoa.com
[회사] 우먼코어 | [대표] 장민 | [개인정보책임] 이동훈 | [주소] 광주 광산구 도산동 1288-5 | [팩스] 02-463-0904
[사업자 번호] : 214-13-82130 | [통신 판매업] : 제2018-광주광산-0650 | [직업정보 제공사업] : J1700020180004
COPYRIGHT(c) 2016 동물조아. ALL RIGHTS RESERVED.